블로그 이미지
Max.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Notice

2012.01.02 12:25 신변잡기
유독 많은 일들이 안밖으로 있었던 2011년을 뒤로 하고, 2012년이 시작되었다. 썰을 풀 필요 없이 바로 목표를 다짐한다. 올해는 XXX 서비스를 XXX 기술로 만들어 세상에 내놔 봐야 겠다. 물론 지겹도로 했던, 다른 회사의 작품이 아닌, 내 의지에 의해 서비스 되는 것으로 말이다. 올해는 그것을 위한 수많은 데코레이션들의 연속일 것이다. 그럼 자~ 시작해 보자~... 화이팅!!! :)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Ma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