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Max.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Notice

'2011/12/07'에 해당되는 글 1

  1. 2011.12.07 잡소리
2011.12.07 17:27 신변잡기
- 합리적인 눈으로 합리적인 세상을 바라 보고자 하면, 합리적이지 않은 것이 더 많이 보이고, 합리적인것은 눈꼽만큼 보일까 말까 한다. 반대로, 합리적이지 않은 눈으로 합리적인 세상을 바라 보고자 하면, 합리적이지 않은 것이 합리적으로 보일 뿐만 아니라, 합리적인것은 비합리적으로 보인다.

- 현실에서는 적당한 합리성, 아니 좀더 선택 가능한 타당한 것을 찾아야 하는데, 어느순간 그 둘의 경계가 모호해 진다. 적당히 타당한 선택은, 합리적인것과는 거리가 멀다. 그반대도 같은 논리다. 오히려 자의적인 해석에 위안을 느끼는 어떤 것을 찾는게 맞겠다. 

- 위와 같이 이런, 저런 상황에 대한 해석들이 내 자신의 자의적인 기준으로 타당성과 합리성을 주장하게 된다. 이런 주장에 대해서 '맞고, 틀리고' 를 생각하진 마라.  무의미 하다. 상황논리는 언제나 그럴싸한 논리다. 정해진 해법이 존재하지 않는 것들, 사회성 지식들도 이와 비슷하다. 어떨 때는 그런 지식들을 누군가가 판결하려 들지만, 소용없는 짓이다. 이런 것들은 정신분석과 비슷해서 일반 사람들에겐 '불가해한 지식'일 뿐이다. '모르는것에 대한 숭배자'가 아닌 한 그런 것에 시간을 소비할려고 하면 끝이 없다. 할 필요도 없다. '모르는것 = 신비한것' 은 아니니까.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Max.
prev 1 next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