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Max.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Notice

'미래학자'에 해당되는 글 1

  1. 2008.11.14 [서적] 폴 크루그먼 미래를 말하다.(2)
2008.11.14 10:02 이전글(~2009)

과연 오바마 당선자가 어떤정책을 들고 나올까 과거 뉴딜정책을 펴고, 부의 균등한 분배를 실현할수 있을까... 이런 변화의 기조를 한국정부는 어떻게 대응할까... 공화당의 부시를 룰모델로 삼았는데, 하루아침에 민주당이 미국을 이끌게 되었다. 사실 이미 오래 전부터 이런 기조의 변화는 일어나고있는데 아직도 정부는 소수 부자를 위한 법안을 마련하고 있고, 가장 최근엔 법조계(미래학자 엘빈토플러가 썩어빠진 조직중에 법조계는 으뜸계열에 위치하고 있다고 통열하게 비판하였다.-부의미래-)도 종부세 위헌이라는 마이클 잭슨의 거꾸로 춤을 잘도 추고 있다.


세상을 보는눈이 하나둘씩 얻어짐으로써 세상의 부조리가 자주 눈에 띈다. 과거엔 그냥 그러러니 했던것들이 정말 세상은 요지경이란 생각이 자주든다. 어쨌든 사람들은 지속적으로 정보를 받아 들이고, 그속에서 뭐가 올고 그름을 이해할수 있으니라, 따라서 과거의 잘못된 선택에 대한 책임으로 고통을 감내하고, 눈에 쌍심지키고 앞으로 다시는 반복하지 않으리란 강한 의지를 가졌으면 한다.


최근에 노벨경제학상을 수상한 폴크루그먼이란 교수가 있습니다. 대표적인 케인즈학파(정부의 역할을 강조하는학파)인데요. 그가 이미 2007년 봄에 오늘의 미국을 방대한 자료를 분석한 결과 예언했고, 대선이후의 변화에 대한 방향까지 역설하고 있습니다. 다소 딱딱하고, 어려운 이야기가 있습니다만, 읽다 보면, 단편적으로나마 미국 경제의 흐름과 이를 따라하는(따라쟁이한국) 한국정부의 변화를 조심스럽게 통찰할수 있는 심안을 얻을수 있으리라 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미지 출처 : Yes24.com


 위에 존댓말을 쓴것은 관련 지인들에게 보낼때 쓴내용을 그대로 붙였기 때문이다. 블로그에 쓸말이 없어서 큰일이다. 오죽하면 최근엔 안쓰던 책 리뷰를 쓰겠는가... ㅡㅡ;;;

신고
posted by Max.
prev 1 next

티스토리 툴바